본문 바로가기
나비랑차차랑통통이

가게에서 태어난 냐옹이 집에 델꾸왔어요

by 연자 인생의꽃 2021. 4. 21.
반응형

아마 우리 집에 오고 두 번째 밤이었던 것 같아요

중성화 수술하고 왔답니다.(TㅡT)

 

잠자는 통통이

 

남아 : 통통이 

막내 아마도^^

통통하고 귀여워서 지은 이름입니다

 

통통 이모티콘
차차랑 통통

 

여아 : 차차 

둘째 같습니다

갈색이 일본말로 (차이로)니까 차차라고 지었습니다

차차는 소리 낼 때도 차차 이렇게 말해요^-^ 보통 냐옹이는 냐~옹이라고 하는데

차차는 차~차~이래요 ㅋㅋ

 

차차 이모티콘

 

 

여아 : 나비 

첫째로 예상

가장 고양이다운 목소리를 가졌습니다

미용~ 나옹이라고 해요^^

나비 이모티콘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