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책읽기

당신의 재테크 통장은 안전하십니까

by 인생의꽃 2013. 4. 24.
반응형

   

 

                          당신으 재테크 통자은 안전하십니까?     

 

 

 

 

 종자돈 만들기 재테크

 

나의 일년 후의 모습은 어떤 모습일까?

 

그리고,

 

나의 10년 후의 모습은 어떤 모습일까?

 

지금 부터 10년 후의 모습을 만들어 갈수는 있어도

 

10년 뒤에는 자신의 모습을 되돌릴수는 없습니다.

홍보배너링크

 

 

지금 내가 어떻게 돈관리를 하느냐에 따라서 자신의 10년 뒤 피부결이 달라진다고 생각합니다.

갑자기 너무 생뚱맞나요 ;;;

 

 

 

피부결이 달라진다는 건 그냥 노화되서 피부결이 달라진다는 게 아니라,

돈에 허덕이면 자기자신을 돌볼수 없으니 돈에 여유가 있는 사람과 그렇지 않은 사람의

피부결은 확연히 다르겠죠,

20대이던 30대이던 40대이던, 매일 매일 일을 해도 살림살이는 늘 넉넉하지 않습니다.

 

왜 일까요?

 

분명히 재무관리에 문제가 있기 때문이죠.

 

어디선가 세어나가는 구멍... 가게부를 써도 언제나 저금 할 돈은 터무니 없이 적고

30세가 넘어도 통장잔고가 쓸쓸하다면 20대 동안 자신의 재무관리를 잘 못했기 때문이겠죠

 

아직은 우리에게 낮설게 느껴질지 모르지만,재무설계사가 있죠

내가 해서 안됐으니 이제는 전문가에게 자신의 돈 사용방법을 배워보는 것이 좋습니다.

누구든 노숙자가 될수있고 쪽방살이 독거노인이 될수있기 때문에요.

 

 

 

 바로가기 클릭

 

 

 

예전에는 그냥 재테크다 했는데 요즘은 연령대별 재테크법이 중요하다고 합니다.

시기에 따라서 목적이 다르기 때문에 목적에 알맞게 인생설계와 재테크설계를 해야합니다.

 

재테크라는게 일반인이 그냥 책몇개 읽고 가입할게 아니라 신중하게 자신의 재무상태를 충분히 파악하고

실력과 경험이 풍부한 ...그리고 자신과 마음이 맞는 재무설계사와 자세히 상담하고 자신에게 맞는 재무설계를 해야합니다.

보험도 한번 가입하면 해지하기가 어렵듯이

처음 잘못된 재테크는 나중에 결국 모두 허물어 버리고 다시 설계해야되는 상황도오므로 특히 신중해야겠죠^^

나이가 어리다고 , 수입이 적다고 '나는 혼자서해야지' 라든지 ' 부끄럽다'던지 생각 하지 마시고

꼭 전문과와 상담해서 통장속 잔금이 나날이 불어 나서 노후가 든든한 삶을 대한민국 모든 분들이 살았으면 좋겠네요

 

 

 

1 먼저 저축하고 나머지를 가지고 생활하는 습관을 길러라.


 

 

2 통장쪼개기를 통해 목돈을 굴릴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하라

 

 

3.신용카드보다는 체크카드를 사용해라

 

 

 

4 대출을 피해라

 

 

5 보장자산을 준비해라

 

 

 

6.노후를 대비해라

 

 

 

7 재무설계를 통해 뚜렷한 인생의 단기 중기 장기 플랜을 세워라

 

 

 

연금이라고 하면 대표적인게 국민연금인데 요즘 시중에는 그외에 변액유니버셜보험,

각종보험사에서 판매되는 저축형연금보험등 종류가 많습니다.

재테크 스쿨 에서 연금의 종류에 대해서 자세히 나와 있네요

아무거나 그냥 듣고 가입하지 마시고 자세히 알아보고 장기투자인만큼 신중하게 생각하고

자신에게 맞는 재무설계사와 신중히 상담하고 가입을 해야겠습니다.

 

 

 

 

 

 

 

 

 

 바로가기 클릭

 

 

 

 

 

 

 

 

반응형

'책읽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람은 무엇으로 성장하는가 1  (0) 2014.06.30
결국 당신이 이길것이다  (0) 2014.02.27
실수하는 법  (0) 2013.07.03
사장으로 산다는 것  (0) 2013.04.24
승자의 안목  (0) 2013.04.24
당신의 재테크 통장은 안전하십니까  (0) 2013.04.24
함부로 말하는 사람과 대화하는 법  (2) 2013.04.10
부자통장 가장빨리 부자가 되는 내돈사용법  (0) 2013.01.23
세번째 미인  (0) 2013.01.22
판매가 책정  (0) 2013.01.21
의류매장 벤치마킹  (0) 2013.01.21

댓글0